IMG_0524.JPG #SpeakupWestchester FINAL_.png Korean.jpg IMG_0517.jpg 

코로나 바이러스로 힘든시기를 보내는 아시안들에게 아시안 협오 법죄가 기승을 부리고있습니다. 그래도 웨체스터는 안전하다고 생각했는데, 이제는 어떤곳에서도 일어날 수 있다는것을 이번 사건을 통해서보았습니다. 아무쪼록 혼자는 외출을 자제하시고, 혹시 외출시에는 몇분이서 같이 행동하셔서, 불행한 피해를 방지하시기를 부탁드립니다. 혹시라도 피해를 보셨을때는 경찰에 바로 신고해주시기를 바랍니다. 또한 도움이 필요히실때는 웨체스터 한인회로 연락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웨체스터 한인회장 박윤모 (914)261-5585  /  email : [email protected] 

* 외출시에는 마스크와 모자를 꼭 쓰시고, 썬그라스를 쓰시는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아래를 크릭하시면 - Channel 7 ( ABC ) 방송보기.

https://abc7ny.com/10408981/

https://abc7ny.com/woman-spit-at-possible-hate-crime-asian-attacked-american-attack/10408981/

아래 링크를 크릭하시면 - Channel 12 방송 보기. 

https://brooklyn.news12.com/westchester-da-investigating-assault-on-korean-woman-as-hate-crime

미국 뉴욕주에서 한국계 미국인 80대 할머니가 노숙인에게 폭행을 당했다. 현지 경찰은 용의자인 노숙인을 구속했다. 아시아인 전문매체 넥스트샤크는 ABC7뉴욕의 세판 김 기자를 인용, 노숙인 글렌모어 넴버드가 A(83) 할머니를 폭행한 혐의로 구속됐다고 12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외신에 따르면, 지난 9일 오후 7시 30분쯤 할머니는 돈을 벌기 위해 미국 뉴욕주 화이트플레인 지역에 있는 노드스트롬 백화점 인근에서 깡통이나 빈 병을 줍고 있었다. 그 때 넴버드가 다가오더니 할머니의 얼굴에 침을 뱉고, 할머니의 코를 주먹으로 때렸다. 이후 할머니는 바닥에 쓰러지고 의식을 잃었다. 할머니는 “(가해자가) 침을 뱉더니 (주먹이) 콱 와서 (다쳤다)”고 당시 기억을 회상했다.

이후 행인이 다가와 할머니를 돕기 위해 말을 걸었으며, 그 때 할머니는 머리를 다쳐 피가 흐르고 있던 상태였다. 하지만 할머니는 의료비 부담이 돼 병원 치료도 거부했다고 외신은 전했다.

ABC7뉴욕 기자와 인터뷰에 배석한 할머니의 딸은 더 무섭다는 반응도 함께 전했다. 그는 “그것(폭행 범죄)이 이렇게 집 가까이에 있는지 몰랐다”면서 “아이들과 함께 밖에 나가기 두렵다”고 심정을 전했다.

현지 당국은 넴버드를 11일 구속 기소했다. 그는 65세 이상 노인에게 해를 입히려한 중범죄 혐의다. 현지 경찰 당국은 이번 범죄가 인종 차별로 인한 것인지 수사하고 있다고 넥스트샤크는 전했다.

번호 제목 조회 등록일
118 COVID-19 장례 지원 파일
136 2021-09-01
117 9월부터 한국 무비자 방문 사전허가 필수 파일
246 2021-08-26
116 2021 Leadership Forum for Young Korean Americans. 파일
237 2021-08-21
115 뉴욕주 서류미비자 실업수당 신청 시작 파일
311 2021-08-14
114 뉴욕한인회 기금 모금 골프대회 참석 파일
425 2021-07-22
113 한국 자가격리 면제 시행 파일
260 2021-07-01
112 월 50불 인터넷 지원금 12일 접수 시작…소득 연방빈곤선 135% 이하 파일
986 2021-05-06
111 "레스토랑 재부양 기금 프로그램 접수" 파일
4393 2021-04-29
110 미국 시민권자, 9월부터 한국입국시 ( 전자 여행권 허가 ) 필요하다. 파일
1559 2021-04-25
109 재외국민 가족관계신고 접수 파일
1189 2021-04-15
108 교량·터널 통행료 오른다 파일
1090 2021-04-05
107 '코로나 사망자' 장례비용 지원한다…FEMA 최대 7000불까지 파일
1488 2021-03-26
106 웨체스터 지역 증오범죄 신고방법 파일
1897 2021-03-21
Selected 아시안 인종 혐오법죄 웨체스터 화잇트플렌에서도 발생 파일
784 2021-03-13
104 하버드 대학교 교수 마크 램지어교수의 역사 왜곡 논문 철회 촉구및 규탄
1971 2021-02-17
103 웨체스터 정치인들에게 마스크 전달 파일
2341 2020-06-22
102 2020년도 최규혁 하사 기념재단 장학생 선발 파일
4962 2020-03-15
101 2020 센서스 안내편지 발송 시작 파일
2256 2020-03-12
100 뉴욕주 플라스틱백 금지 안내 파일
2770 2020-03-03
9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예방 수칙 파일
3640 2020-02-26
Tag List